“16세 컴퓨터 박사” (1982년) | “16 years old computer master”

1982년, 한 16살 고등학생(박현철)이 한글 워드 프로세서를 개발해 화제가 되었고, 아래 영상은 이를 소개하는 1983년 1월 16일 문화방송(MBC) 뉴스데스크의 일요화제 프로그램이다.

PARK Hyeon-chul (a 16-year-old second-year student at Seoul North technical high school) developed a Hangul (Korean script) word processor, among other things, in 1982. He was featured on MBC News Desk on 16 January 1983 by a major TV channel, MBC.

 

Continue reading ““16세 컴퓨터 박사” (1982년) | “16 years old computer master””

Share

User Groups | 마이크로컴퓨터 이용자 모임

8b93e

Were you a user group sort of person?  What did your user group do?  How did you find out about it?

여러분은 이용자 모임에 나가기도 했나요? 이용자 모임에서는 뭘했는가요? 어떻게 모임을 찾았나요?

 

 

Continue reading “User Groups | 마이크로컴퓨터 이용자 모임”

Share

Compucolor II and CUVIC | 컴퓨칼라 II와 큐빅

In 1979 I managed to convince the “Treasurer” of our household that these machines were going to change the world and that our children, who were aged 15, 13 and 12 at the time and I should be exposed to this technology. With her permission I purchased a Compucolor II Model 5 computer (32k of RAM) and extended keyboard. The package cost $2500 which was a hell of lot of money for us in those days.

1979년에 나는 우리 집의 “재무장관”에게 이 기계들이 곧 세상을 변화시킬 것이고 우리 아이들, 15, 13, 12살 짜리들과 내가 이 기술을 좀 알아야된다고 설득했다. 장관의 허락 하에 컴퓨칼라 II (Compucolor II) 모델 5 컴퓨터 (32k 램)와 확장 자판을 구매했다. 모두 합쳐 2천 5백불이 들었는데, 당시로서는 엄청나게 큰 돈이었다.

Continue reading “Compucolor II and CUVIC | 컴퓨칼라 II와 큐빅”

Share

Microbee – a local AU computer | 마이크로비 – 호주산 컴퓨터

Hackers-handbook-ad

Games were an important use of the Microbee, but the company explicitly encouraged users to adopt a similar playfulness and experimentation with regard to their computer itself.  The Microbee was actively marketed in terms of its ability to be modified and ‘hacked’. …

게임은 마이크로비의 중요한 이용 방식이었지만, 제조사는 명시적으로 이용자가 컴퓨터 자체를 가지고 놀고 실험해 보는, 게임만큼이나 재밌는 일을 해도록 독려했다. 마이크로비는 이용자가 변경해도 되고 “해킹해도 된다”(hacked)고 적극적으로 광고했다. …

Continue reading “Microbee – a local AU computer | 마이크로비 – 호주산 컴퓨터”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