넥슨컴퓨터박물관 | Nexon Computer Museum (Jejudo, Korea)

Nexon computer museum

넥슨컴퓨터박물관을 둘러보았습니다. 2013년에 세계적 게임기업인 넥슨에서 제주도에 설립한 게임 및 컴퓨터 박물관인데요.

The Nexon Computer Museum is a game and computer museum in Jejudo, Korea. It was established in 2013 by Nexon Co. Lt, which is “a global developer and publisher of free-to-play (F2P) PC and mobile online games.”

 

Apple Ⅰ remake

Computer Is Theatre. Display

GamePlaying2

Art Of Fighting

 

아래는 박물관에 소장·전시된 몇 가지 한국에서 만들어진 컴퓨터나 게임기입니다.

The museum has collected and displayed many gaming and computing artifacts from the USA and Japan, as well as Korea. I have taken some photos of historical Korean machines, as seen below.

Gold Star (now LG) FC-100D.1982

Samsung SPC-1000A.1983

Zemix V. Daewoo.1986

 

박물관의 블로그에서 소장품을 일별할 수 있습니다.

The highlights of the collection are listed within its blog.

 

박물관 가상 체험을 할 수도 있습니다. http://www.ncm360.org

It’s also possible to experience a virtual tour of the museum at http://www.ncm360.org (English can be selected at the bottom left of the page).

 

 

The Kingdom Of The Winds-1

The Kingdom Of The Winds-2

넥슨컴퓨터박물관에서 추진하는 디지털아카이빙프로젝트의 첫번째 작업은 넥슨에서 1996년 출시한 “바람의 나라”라는 온라인게임의 초기 판본 복원입니다.

“바람의 나라 1996” 복원 프로젝트는, 지난 18년간의 변화 속에서 현재는 더 이상 볼 수 없는 <바람의나라>의 초기 서비스 버전을 구현함으로써 온라인 게임의 시작 그대로를 복원하고 기록한다는 의의를 가지고 있습니다. 뿐만 아니라 단순히 게임의 이전 모습을 사진이나 문서로 기록하는 것이 아닌, 새로운 컨텐츠와 서비스로 꾸준히 업데이트 되어온 <바람의나라>에 대한 유저들의 추억을 되살리기 위하여 게임의 소스코드와 플레이까지 복원을 진행하게 되었습니다.

그런데 이용자의 게임 놀이까지 복원을 했다는 것은 참 중요한 지점인데, 아마도 박물관의 방문자가 초기 게임 형태대로 놀이를 해볼 수 있다는 뜻같습니다. 당시의 게임 놀이 경험과 이용자의 기억을 보존한 것 같지는 않네요.

사실, 많은 박물관들이 그렇지만, “바람의 나라”를 비롯해 저 위 사진에 있는 1980년대 컴퓨터나 게임(기)을 처음 쓰고 가지고 놀기 시작한 사람들에 관한 기억, 그 역사적 이용 경험과 변화에 대한 기록과 보존은 잘 찾아볼 수 없다.

 

The first digital archiving project this museum has conducted is the restoration of “The Kingdom of the Winds 1996”. Here is a quote from its website:

As part of Nexon Computer Museum’s digital archiving project, “The Kingdom of the Winds 1996” presents the restored version of The Kingdom of the Winds from 1996. This ambitious project began with a focus of restoring and preserving online games to its original released status. Also in order to fully reproduce its game play – which is one of the most important elements in video games, Nexon Computer Museum has successfully restored its source code and core game systems and opened it for public visitors to play.

Unfortunately, there does not seem to be an attempt to document or restore the user experiences of how people first encountered these artifacts, how they learned how to use them, or their historical memories.

Unfortunately, there seems not much of documentation and restoration of the then users’ experiences of how they first encountered and how to (create to) use, and their historical memories.

 

 

Share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