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인생의 컴퓨터”와 게임 개발 | “Computer in my life” and game-programming

TREE OF SAVIOR - Artwork - Big23

아래 비디오는 넥슨컴퓨터박물관에서 제작한 한국의 정보기술산업 주요 인사들의 “내 인생의 컴퓨터” 19편의 인터뷰 중 IMC 게임즈 김학규 대표이사의 게임 개발을 처음 해보기 시작했던 이야기입니다.

This is one of “Computer in my life” (19 interviews with IT industry leaders, made by Nexon Computer Museum) about how to start programming games in the 1980s.

 

Continue reading ““내 인생의 컴퓨터”와 게임 개발 | “Computer in my life” and game-programming”

Share

“16세 컴퓨터 박사” (1982년) | “16 years old computer master”

1982년, 한 16살 고등학생(박현철)이 한글 워드 프로세서를 개발해 화제가 되었고, 아래 영상은 이를 소개하는 1983년 1월 16일 문화방송(MBC) 뉴스데스크의 일요화제 프로그램이다.

PARK Hyeon-chul (a 16-year-old second-year student at Seoul North technical high school) developed a Hangul (Korean script) word processor, among other things, in 1982. He was featured on MBC News Desk on 16 January 1983 by a major TV channel, MBC.

 

Continue reading ““16세 컴퓨터 박사” (1982년) | “16 years old computer master””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