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인생의 컴퓨터”와 게임 개발 | “Computer in my life” and game-programming

TREE OF SAVIOR - Artwork - Big23

아래 비디오는 넥슨컴퓨터박물관에서 제작한 한국의 정보기술산업 주요 인사들의 “내 인생의 컴퓨터” 19편의 인터뷰 중 IMC 게임즈 김학규 대표이사의 게임 개발을 처음 해보기 시작했던 이야기입니다.

This is one of “Computer in my life” (19 interviews with IT industry leaders, made by Nexon Computer Museum) about how to start programming games in the 1980s.

 

Continue reading ““내 인생의 컴퓨터”와 게임 개발 | “Computer in my life” and game-programming”

Share

1984년 청계천 전자상가의 십대 컴퓨터 이용자 | teen users at the Cheonggycheon electronics market in 1984

1984.08.Jangsa-Dong.02“… 강의 시작한 지 일주일 쯤 지났을 때 청계천에 키트를 사려고 왔다가 우연히 컴퓨터 상가를 발견했고 강의를 좀 받은 뒤라 관심이 있었죠. 그런데 워낙 애들이 많이서 처음엔 자리도 잡을 수 없었어요. …”

” … I went to Cheonggycheon to buy a kit, and came across a computer shop which interested me, since a week or so had passed since the class began. But a lot of kids gathered and had a seat in front of the computers, so there was no room for me. …”

 

Continue reading “1984년 청계천 전자상가의 십대 컴퓨터 이용자 | teen users at the Cheonggycheon electronics market in 1984”

Share